• 아시아투데이 로고
성북경찰서, 택시업체 찾아 ‘불시’ 음주 단속 실시
2019. 08. 24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6℃

도쿄 25℃

베이징 23℃

자카르타 27℃

성북경찰서, 택시업체 찾아 ‘불시’ 음주 단속 실시

김서경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18. 17:2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190717 경찰서 보도자료 (택시업체 불시방문 음주단속)
서울 성북경찰서가 지난 17일 관내의 택시 업체를 불시 방문해 음주감지를 실시했다. 사진은 이날 교통 경찰들이 음주감지기를 든 모습. /제공=성북서
서울 성북경찰서가 사업용 차량 음주운전 예방을 위해 나섰다.

성북서는 지난 17일 서울 성북구 소재 택시 업체를 불시 방문해 음주감지(단속)를 실시했다고 18일 밝혔다.

경찰은 최근 택시 등 영업용 차량에 대한 음주단속이 소홀하다는 여론에 따라 운전자 및 사업주 대상 음주운전·단속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시키기 위해 택시 업체 3개소를 방문해 음주감지 및 현장 간담회를 실시했다고 설명했다.

경찰 관계자는 “일제 음주운전 단속 시 택시 등 영업용 차량에 대해서도 예외 없이 음주단속을 실시할 계획”이라며 운전자들에게 음주운전 금지 및 안전 운전을 당부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