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온라인 전시관 개관…해외 바이어에 中企 제품 홍보
2019. 08. 25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8℃

도쿄 26.8℃

베이징 22.3℃

자카르타 28℃

온라인 전시관 개관…해외 바이어에 中企 제품 홍보

오세은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21. 12: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중기부, 전시 제품에 대한 O2O 연계 마케팅 등 통해 수출성과 제고
해외 바이어에게 중소기업제품을 상시 홍보할 수 있는 온라인 전시관이 마련됐다.

중소벤처기업부는 21일 온라인 전시관을 통해 시간과 비용 등의 어려움으로 해외 전시회에 직접 참가하지 못하는 중소기업을 위해 제품의 특징을 잘 보여줄 수 있는 영상컨텐츠를 제작해 전시하며, 적극적인 홍보와 연계 마케팅을 통해 수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온라인 전시관은 한국무역협회의 트레이드코리아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의 바이코리아에 개관되며 각 플랫폼별 200개씩 총 400개 제품이 전시될 예정이다.

전시 제품은 해외 수요가 많은 패션, 뷰티, 헬스, 유아 등 소비재 중심으로 선별됐으며 영상컨텐츠는 제품의 특징에 따라 기능 소개 중심의 3D영상, 활용 중심의 스토리텔링 쇼컷(shortcut) 동영상 등으로 제작됐다.

전시된 제품 정보는 한국무역협회와 코트가(KOTRA)가 보유하고 있는 바이어 데이터베이스(DB)를 활용해 맞춤형으로 제공하며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전세계 바이어에게 홍보된다.

특히 O2O(온·오프라인 연계) 연계 마케팅을 통해 홍보할 계획이다. 코트라(KOTRA)는 온라인 전시관의 영상컨텐츠를 활용해 해외전시회에 온라인 전용관을 구축하고, 원격 상담시스템을 통해 해외 바이어와 중소기업의 수출상담을 진행할 계획이다.

한국무역협회는 미국(8월)과 태국(9월)에서 개최되는 코트라(KCON) 행사에 온라인 전용관을 구축해 홍보하고, 글로벌 크라우드펀딩 플랫폼인 인디고고(Indiegogo) 진출도 지원한다.

올 하반기에는 중진공이 운영하는 고비즈코리아에도 온라인 전시관을 개관해 100여개 중소기업 제품을 전시할 계획이다.

중기부 관계자는 “전시 품목을 지속 확대하고 영상컨텐츠의 질도 더욱 개선해 온라인 전시관을 수출 중소기업을 위한 새로운 홍보 수단으로 정착시킬 계획”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