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NH농협은행, 무더운 여름철 ‘말벗서비스’ 확대

NH농협은행, 무더운 여름철 ‘말벗서비스’ 확대

최정아 기자 | 기사승인 2019. 07. 21. 11: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건강한 여름나기 삼계탕 증정
최명호 NH농협은행 고객행복센터장(왼쪽)이 김현미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장과 삼계탕 증정식을 마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NH농협은행
NH농협은행은 폭염이 예상되는 내달 1일부터 30일까지 한 달간 ‘말벗서비스’ 강화 기간으로 선정하고, 대상 어르신에게 전화하는 횟수를 기존 주 1~2회에서 주 3회 이상으로 확대한다고 21일 밝혔다.

2008년부터 12년째 운영 중인 ‘말벗서비스’는 고객행복센터 상담사가 매주 1~2회 농촌 어르신 800여명, 독거 중인 어르신 500여명 등 총 1300여명의 어르신들께 전화로 안부를 묻고 불편사항을 확인하는 서비스이다.

최명호 NH농협은행 고객행복센터장을 비롯한 직원들은 중복을 맞아 지난 17일 서울 영등포구 여의도동에 위치한 독거노인종합지원센터를 방문해 어르신들을 위한 삼계탕 300인분을 증정했다.

이날 최 센터장은 “앞으로도 농촌 및 독거어르신에 대한 말벗서비스를 확대하여 어르신들의 행복한 삶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