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의사요한’ 조수원감독 “좋은 드라마라는 반응, 그 느낌에 맞게 촬영 마무리할 것”
2019. 11. 19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6.8℃

도쿄 14.9℃

베이징 4.2℃

자카르타 28.2℃

‘의사요한’ 조수원감독 “좋은 드라마라는 반응, 그 느낌에 맞게 촬영 마무리할 것”

이다혜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05. 15: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의사요한' 조수원감독/사진=SBS

 ‘의사요한’ 조수원 감독이 시청률에 대해 언급했다.


SBS 금토드라마 ‘의사 요한’(극본 김지운, 연출 조수원 김영환, 제작 KPJ)의 기자간담회가 5일 오후 서울 강서구 마곡 이대서울병원 중강당에서 배우 지성, 이세영, 이규형, 조수원 감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날 조수원 감독은 “제 드라마가 가야할 길은 정해져 있다. 시청률과 재미라고 하는 것들은 개인차가 있는 것 같다. 다 맞추려고 노력하지도 않고 있다. 많은 분들이 좋은 드라마라고 이야기 해주고 계신다. 그 드라마 느낌에 맞게 촬영을 잘 끝내고 싶다”고 말했다.


또한 “반응은 잘 모르겠다. 주인공들이 열심히 한 것만큼 시청자분들도 공감해주시는 것 같아서 감사할 나름이다. 재밌게 일하는 것 같다. 만들어 가려고 하는 배우들의 태도도 너무 좋다”고 덧붙였다.


‘의사요한’은 지난달 19일 첫 방송 됐다. 미스터리한 통증의 원인을 흥미진진하게 찾아가는, 통증의학과 의사들의 이야기를 담은 휴먼 메디컬 드라마다. 사회적인 화두와 맞물려 의료 현장의 갑론을박을 자아내고 있는 존엄사와 국내 드라마 최초로 마취통증의학과 의사들에 대한 이야기를 담는다. 매주 금, 토요일 오후 10시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