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홍콩 공항, 13일 오전부터 운영 재개

홍콩 공항, 13일 오전부터 운영 재개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3. 08: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시위대의 점거로 폐쇄됐던 홍콩 국제공항 /연합
시위대의 점거로 폐쇄됐던 홍콩 국제공항의 운영이 13일(현지시각) 오전 일찍 재개됐다.

이날 AFP통신에 따르면 공항 대변인은 "탑승 수속업무가 재개됐다"고 말했다. 

현재 공항 내 항공기 출발·도착 안내 게시판에는 다수의 항공기에 '곧 탑승(boarding soon)'이라는 메시지가 올라와 있다.

앞서 12일 오후 수천 명의 송환법 반대 시위대가 공항 터미널에서 연좌시위를 벌이자 공항 측은 이날 오후 4시 30분을 기점으로 230건이 넘는 모든 항공편 운항을 중지했다.

한 여성 시위 참가자가 경찰이 쏜 고무탄 혹은 진압 장비인 '빈백건(bean bag gun)' 탄환으로 추정되는 물체에 맞아 오른쪽 눈이 실명 위기에 처한 사실이 알려지면서 시위가 한층 심화했다. 

당국은 '노탐'(NOTAM, Notice To Airmen) 공지를 통해 한국시간으로 12일 오후 5시 30분부터 13일 오전 9시까지 국제공항을 폐쇄한다고 발표했다가, 운항 재개 시간을 13일 오전 7시로 변경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