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日 외무성 “韓 광복절 즈음해 집회·시위 주의”

日 외무성 “韓 광복절 즈음해 집회·시위 주의”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4. 06:4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일본 외무성 홈페이지
일본 외무성이 14일 '일본 위안부 피해자 기림의 날'과 15일 광복절을 앞두고 한국 내 집회와 관련해 자국민에게 주의를 당부했다.

13일 외무성 인터넷 홈페이지에 따르면 외무성은 이날 '한국 광복절 등에 즈음한 일본 관련 시위·집회에 관한 주의 환기'라는 제목의 글을 게재했다.

외무성은 "(14~15일) 한국 내 각 도시에서 일본 관련 시위·집회 등이 열릴 예정"이라면서 "계속해서 최신 정보에 주의하고 시위 등이 열리는 장소에는 접근하지 않는 등 신중히 행동해 달라"고 당부했다. 또 "외출 시, 특히 일본 관련 시설이나 그 주변을 방문할 때는 주위 상황에 주의를 기울이도록 해 달라"고 덧붙였다.

외무성은 서울과 부산 등에서 일본과 관련해 대규모 시위가 발생하고 있는 것과 관련해 "한국에 대한 체류·방문을 예정하는 분이나 체류 중인 분은 시위가 벌어지는 장소에는 가까이 가지 않는 등 신중히 행동하고 불필요한 트러블에 휘말리는 일이 없도록 주의해 달라"고 적었다.

앞서 외무성은 지난 4일에도 한국에서 반일 시위가 빈발하고 있는 점을 거론하며 자국민에게 한국 여행 시 주의를 당부한 바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