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변신’ 아시아·남미 등 전세계 45개국 판매 쾌거

‘변신’ 아시아·남미 등 전세계 45개국 판매 쾌거

배정희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4. 10:5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변신'
영화 '변신'이 국내에 이어 해외에서도 개봉을 확정 지었다.

'변신'은 대만,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말레이시아, 태국, 필리핀, 브라질, 멕시코, 아르헨티나 등 총 아시아와 남아메리카의 주요 45개국에 선판매 됐다. 이로써 언론시사회 이후 광기 어린 열연과 섬뜩한 연출에 대해 미친 호평을 이어가고 있는 영화 '변신'을 전 세계에서도 만날 수 있게 됐다.

콘텐츠판다 해외배급팀 측은 “'변신'이 사람의 모습으로 변하는 악마라는 공포 소재, 가족 공포라는 점에서 해외 바이어들 사이에서 콘텐츠 경쟁력을 높게 산 것 같다”고 전했다. 

전대미문의 스토리 컨셉과 배우들의 빈틈없는 연기로 꽉 채운 영화 '변신'은 국내 호평에 이어 해외 호평도 차례대로 이어갈 예정이다. 

해외 선판매 소식과 함께 공개된 해외 포스터에서는 '변신'으로 극강 변신에 도전한 배성우의 모습이 자리했다. 영화 속 강구 가족의 삼촌 중수 역할로 등장한 배성우는 이번 영화를 통해 현실감 있는 공포의 균형감을 탁월하게 잡아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눈빛 하나로도 진심을 연기하는 배우 배성우의 본 적 없는 눈빛을 포스터에서 확인할 수 있다.

'변신'은 사람의 모습으로 변신하는 악마가 가족 안에 숨어들며 벌어지는 기이하고 섬뜩한 사건을 그린 공포 스릴러로 오는 21일 개봉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