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창녕군, 농산물가공처리 기업 140억원 규모 투자유치

창녕군, 농산물가공처리 기업 140억원 규모 투자유치

오성환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4. 11: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양파, 마늘 등 지역농산물 우선 구매로 기업과 주민의 상생 실현
창녕군 (주)화승켐텍 MOU체결 (1)
한정우 창녕군수(왼쪽)와 신승필 ㈜화승켐텍 대표가 13일 MOU를 체결한 후 기념촬영하고 있다./제공=창녕군
창녕 오성환 기자 = 경남 창녕군은 농산물처리가공업 분야 140억원 규모의 투자유치에 성공했다고 14일 밝혔다.

창녕군은 13일 군수 집무실에서 ㈜화승켐텍, ㈜기연식품 농업회사 법인과 총 140억원 규모의 창녕공장 설립을 협약하고 ㈜화승켐텍과는 MOU를 체결해 재정적 지원할 수 있는 토대를 마련했다.

고암면 억만리에 부지면적 2만4000㎡에 건축면적 1만㎡ 규모로 건립될 이들 기업은 군의 주 농산물인 양파, 마늘, 고춧가루 등을 원재료로 하는 농산물처리가공업으로 지역농산물 우선구매와 지역주민 우선채용도 계획하고 있어 농가소득과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군은 이들 기업에 대해 법령이 정하는 범위에서 지원가능한 행정적·재정적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을 약속했다. 지역으로 이전이나 신규설립을 희망하는 타 기업체에 대해서도 지속적인 상호방문을 통해 투자유치에 총력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한정우 창녕군수는 “기업은 지역경제의 파트너이자 지방자치경영의 주체로서 상호 협력해야만 상생 발전할 수 있다”며 “두 기업과 같은 유망기업에는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창녕군은 2019년 상반기 22개의 기업유치를 통해 투자금액 640억원, 고용인원 360명의 창출성과를 이뤄낸 바 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