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창원해경, 거가대교 인근해상서 침수선박 구조
2019. 08. 2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4.6℃

도쿄 24.9℃

베이징 28.2℃

자카르타 30.1℃

창원해경, 거가대교 인근해상서 침수선박 구조

이철우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4. 11:4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창원 이철우 기자 = 경남 창원해양경찰서는 14일 새벽 1시 28분께 경남 거제시 장목면 거가대교 인근 저도 북서방 1해리 해상에서 침수선박을 구조했다고 밝혔다.

창원해경은 구조신고를 받고 경비함정 2척, 연안구조정 2척, 구조대를 현장에 급파했다.

이날 A호(1.9톤 레저보트·승선원 1명)는 13일 오후 5시경 통영 용남면에서 낚시차 출항, 거제 칠전도에서 레저활동을 하고 14일 오전 1시15분께 거제 이수도 방향으로 이동중, 거가대교를 지나면서 우현 조타실 옆 부분이 교각과 부딪혀 선체가 찢어지면서 해수가 유입돼 위험을 느끼고 해경에 구조 요청을 했다.

A호 선장 김모씨(38)는 수상레저활동을 하기 위해서는 야간 운항장비를 갖추고 레저활동을 해야 하지만 야간 운항장비를 갖추지 않고 운항한 혐의와 원거리 수상레저활동 신고를 하지 않고 운항한 혐의를 받고 있다.

창원해경 관계자는 “야간 수상레저활동을 하기 위해서는 야간 운항장비를 갖추고 운항해야 한다”며 “10해리 이상 원거리 수상레저활동을 하기 위해서는 관할 관청에 꼭 신고를 하고 출항해 달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