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조명자 수원시의장 “새로운 희망의 길 열고 보다 높게 비상하는 계기가 되길”
2019. 08. 23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8℃

도쿄 24.9℃

베이징 28.2℃

자카르타 30.1℃

조명자 수원시의장 “새로운 희망의 길 열고 보다 높게 비상하는 계기가 되길”

김주홍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4. 11:2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시 승격 70주년 기념식
조명자 수원시의회 의장이 13일 시청 대강당에서 열린 70주년 기념식에 참석해 인사말을 하고 있다./제공=수원시의회
수원 김주홍 기자 = 조명자 경기 수원시의회 의장이 13일 시청 대강당에서 열린 70주년 기념식에 참석해 수원의 역사적인 순간을 축하했다.

조명자 의장은 “인구 5만명이던 수원시가 70년 동안 인구 125만명의 전국 최고 규모의 기초자치단체로 성장했다”며 “시 승격 70주년을 맞는 지금, 더 큰 꿈을 꾸고 한 단계 더 큰 성장을 준비해 새로운 희망의 길을 열고 보다 높게 비상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모두를 위한 수원’을 주제로 한 이날 기념식은 수원의 역사를 함께 해 온 시민들의 다양한 참여로 이뤄졌다.

특히 ‘2049 수원의 미래’를 주제로 한 상황극을 통해 시 승격 100주년이 되는 2049년 수원에서 사는 시민들 모습을 보여주기도 했다.

또 역대 수원시장과 ‘수원시 100년 가게’로 선정된 2개 업체 대표에게 공로패를 수여하고 1949년 8월 15일 수원읍에서 수원시로 승격된 후 70년 동안 인구 125만명 대도시로 성장하는 과정을 소개하는 영상도 상영했다.

조명자 의장은 시청 중회의실에서 ‘시민, 민주주의 그리고 수원’을 주제로 열린 시승격 70주년 기념 시민대토론회에도 참석해 전문가, 염태영 시장, 오영환 중앙일보 지역전문기자, 김제선 희망제작소 소장 등과 함께 패널로 참여해 거버넌스의 비전을 논의하기도 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