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SK증권, 2분기 순이익 28억원…전년比 34%↓
2019. 12. 07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6℃

도쿄 7℃

베이징 -1.8℃

자카르타 28℃

SK증권, 2분기 순이익 28억원…전년比 34%↓

최서윤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4. 17:4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K증권은 연결 재무제표 기준 올해 2분기 순이익은 34% 감소한 28억원을 기록했다고 14일 공시했다.

같은 기간 매출액(영업수익)은 1376억원, 영업이익은 33억원으로 각각 3.7%, 41% 줄었다.

상반기 기준으로는 순이익 238억원, 영업이익 160억원으로 각각 전년 상반기보다 121%, 53% 증가했다. SK증권은 올 1분기 순이익 210억원을 기록하면서 2003년 이후 16년 만에 최대 분기 실적을 낸 바 있다.

부문별로 살펴보면 브로커리지는 올 상반기 기준 131억원 적자를 기록했고, 작년 상반기 14억원 적자를 낸 IB부문은 올해 242억원 흑자를 냈다.

SK증권 관계자는 “대외 악재로 주식시장이 부진을 겪으면서 위탁매매(브로커리지) 부문에서 이익이 감소했다”며 “하지만 IB부문에서는 프라이빗에쿼티(PE)사업부의 실적 증가로 선방했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