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주실 “나라면 틀림없이 독립운동했을 것”
2019. 08. 26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

도쿄 27℃

베이징 24℃

자카르타 30.2℃

이주실 “나라면 틀림없이 독립운동했을 것”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5. 10: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KBS1 '아침마당'
'아침마당' 이주실이 독립운동에 대한 소신을 밝혔다.

15일 방송된 KBS1 '아침마당'에는 이주실 강태성 신병주 장유정 등이 출연해 '100년 전, 나는 독립운동 할 수 있다?'라는 주제로 이야기를 나눴다.

이날 이주실은 독립운동을 할 수 있다고 밝히며 "1945년 광복이 되는 해에 저는 두 살이었다. 어렸을 때부터 조부모님께 당시 이야기를 듣고 자라서 정신무장이 돼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주실은 "특히 내가 태어난 부천 소사리가 당시 독립운동에 참여했던 마을이다"라며 "그 당시로 돌아간다고 해도 저는 틀림없이 독립운동을 했을 것"이라고 자신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