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구혜선, 안재현 ‘이혼 요구’ 폭로글 SNS서 모두 삭제
2019. 09. 15 (일)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2.6℃

도쿄 27.2℃

베이징 26℃

자카르타 30.2℃

구혜선, 안재현 ‘이혼 요구’ 폭로글 SNS서 모두 삭제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8. 10: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배우 구혜선이 SNS를 통해 남편 안재현과의 불화를 언급해 파문이 인 가운데, 해당 게시글을 모두 삭제했다.

18일 오전 구혜선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게재했던 안재현의 이혼 요구 폭로 게시물을 모두 삭제했다. 추가 입장은 밝히지 않았다.

앞서 구혜선은 인스타그램을 통해 '권태기로 변심한 남편은 이혼을 원하고 저는 가정을 지키려고 합니다. (다음 주에 남편 측으로부터 보도 기사를 낸다고 하여 전혀 사실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 진실되기를 바라며)'라고 밝혔다.

이어 '어머니가 충격을 받으셔서 건강 상태가 매우 좋지 않아 글을 올리게 되었습니다. 죄송합니다'라고 불화를 언급한 이유를 덧붙이며 안재현의 이혼 요구 사실과 주고받은 문자 메시지를 공개해 파문이 일었다.

한편 구혜선과 안재현은 지난 2016년 결혼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