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예수정 “40년 무명배우? 영광인 별명”

예수정 “40년 무명배우? 영광인 별명”

박아람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8. 11:3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JTBC '방구석 1열'
'방구석 1열' 배우 예수정이 '40년 무명배우' 수식어에 얽힌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18일 방송된 JTBC '방구석 1열'에는 예수정이 출연했다.

이날 예수정은 "한 기자가 인터뷰할 때 내게 '연극을 오래 했는데 무명시절이 길다. 40년 무명 배우다. 속상하지 않은가?'라고 물은 적 있다. 그때 내가 '내가 좋아서 한 연기인데 속상하지 않다. 얼마나 좋았으면 그렇게 오래 연기했겠냐. 오히려 영광인 별명이다'라고 했다"고 말해 감탄을 자아냈다.

이어 예수정은 "사실 아직도 무명 배우"라고 겸손하게 말했다.

이에 MC 윤종신은 "아니다. 얼마나 유명하신데"라고 전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