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트럼프 “팀 쿡 애플 CEO, ‘삼성 관세내지 않는다’고 해 생각 중”

트럼프 “팀 쿡 애플 CEO, ‘삼성 관세내지 않는다’고 해 생각 중”

하만주 워싱턴 특파원 | 기사승인 2019. 08. 19. 07:3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트럼프 대통령, 여름휴가지서 팀 쿡 CEO와 만찬
"팀 쿡, 삼성은 관세 내지 않는다고 말해"
중국 공장 애플과 한국 공장 삼성 간 불공정한 경쟁 강조
트럼프 "팀 쿡 주장에 관해 생각 중"
Trump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8일(현지시간) 뉴저지주 모리스타운공항에서 취재진에게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가 ‘삼성은 관세를 내지 않고 있다’고 강력한 주장을 해 이에 대한 대책에 관해 생각해보고 있다고 말했다./사진=모리스타운 A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18일(현지시간) 팀 쿡 애플 최고경영자(CEO)가 ‘삼성은 관세를 내지 않고 있다’고 강력한 주장을 해 이에 대한 대책에 관해 생각해보고 있다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여름휴가를 보낸 후 워싱턴 D.C. 백악관으로 돌아오기 위해 대통령 전용기 ‘에어포스 원’에 탑승하기 전 뉴저지주 모리스타운공항에서 쿡 CEO와의 만남에 관한 취재진 질의에 “아주 좋은 만남이었다. 쿡을 많이 존경한다”며 “쿡이 관세에 관해 얘기했다”고 말했다.

그는 “쿡이 주장한 것들 중 하나는 삼성은 (애플의) 넘버원 경쟁자이고, 삼성은 (제조시설 등이) 한국에 있기 때문에 관세를 내지 않는다는 것”이라면서 “애플로서는 관세를 내지 않는 아주 좋은 회사와 경쟁하면서 관세를 내는 게 힘든 일”이라고 지적했다.

트럼프 행정부의 중국산 수입품에 대한 고율 관세로 중국에 공장이 있는 애플은 자사 제품에 대한 관세를 지불해야 하지만 한국에 공장이 있는 삼성은 그렇지 않아 공정한 경쟁에서 불리하다는 주장이다.

트럼프 대통령은 “얼마나 좋은 경쟁자인지 물었더니 그가 ‘우리는 아주 좋은 경쟁자’라고 했다”면서 “그가 아주 강력한 주장을 했다고 보고 그에 대해 생각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는 “삼성은 관세를 내지 않는다. 다른 지역에 기반을 두고 있고 주로 한국이기 때문”이라고 같은 주장을 거듭하기도 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여름 휴가 기간인 지난 16일 쿡 CEO와 저녁을 함께 했다. 쿡 CEO는 이 자리에서 애플이 중국에서 아이폰 등의 제품을 만들어 미국의 대중관세 대상이 되는 반면 삼성은 그렇지 않아 경쟁력 확보에 어려움이 있음을 토로한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트럼프 대통령이 애플의 가격 경쟁력 확보를 위한 조치에 나설지 주목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