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하나투어, 올 연말까지 일본노선 감소 지속…목표가↓”
2019. 09. 17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5.6℃

도쿄 23.5℃

베이징 22℃

자카르타 27.2℃

“하나투어, 올 연말까지 일본노선 감소 지속…목표가↓”

최서윤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9. 08: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현대차증권은 19일 하나투어에 대해 올해 연말까지 일본노선 회복이 다소 어려울 것이라며 목표주가를 5만원으로 내렸다. 투자의견은 매수를 유지했다.

하나투어의 2분기 매출액은 1937억원(YoY -1.5%), 영업이익은 36억원(YoY -24.1%)로 시장 컨센서스를 하회하는 부진한 실적을 냈다.

유성만 현대차증권 연구원은 “전반적인 아웃바운드(outbound·내국인의 해외여행) 부진으로 볼륨이 감소했다”며 “일본노선의 감소로 별도부문의 실적이 약 9억원의 영업적자 기록했다”고 말했다.

유 연구원은 “올해 3분기에도 국내 반일감정 악화에 따른 일본노선의 감소가 지속되면서 별도부문은 적자를 지속할 전망”이라며 “하나투어 재팬도 일본 아웃바운드 감소로 3분기부터는 큰 폭의 실적 감소가 예상되는 상황”이라고 분석했다.

이어 “일본노선을 비롯한 아웃바운드 본업의 의미 있는 회복이 확인돼야 하나투어의 주가반등도 가능한 상황”이라고 덧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