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직장인 추석 평균 경비 35만원…기혼 ‘46만원’ 미혼 ‘29만원’

직장인 추석 평균 경비 35만원…기혼 ‘46만원’ 미혼 ‘29만원’

이수일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9. 10: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사람인
사람인에이치알은 자체 취업 매칭 플랫폼 사람인을 통해 지난 12~16일 닷새 간 직장인 2404명을 대상으로 올해 추석연휴 예상 지출 비용 조사 결과 지난해 평균 45만원 보다 10만원 줄어든 35만원으로 집계됐다고 19일 밝혔다.

비용구간을 보면 △20만~30만원 미만(21.0%) △10만~20만원 미만(16.7%) △30만~40만원 미만(15.3%) △10만원 미만(13.8%) △40만~50만원 미만(13.4%) 등의 순으로 조사됐다.

지출비용은 결혼 여부에 따라 차이를 보였다. 기혼 직장인(46만원)이 미혼 평균인(29만원) 보다 약 40% 높았다.

다만 지난해 조사에서 기혼 평균 60만원, 미혼 평균 35만원으로 집계된 것에 비해 각각 14만원, 6만원 줄었다.

응답자 중 89.6%는 추석 경비에 대해 부담을 느꼈다. 부담스러운 경비(복수응답)로는 △부모님 및 친지 용돈(64.8%) △선물 구입 비용(28.2%) △외식·여가 등 추가 지출 비용(19.6%) △차례상 및 명절음식 준비 비용(18.5%) 등의 순으로 나타났다.

추석 귀향 계획에 대해선 응답자 중 60.3%가 추석에 고향을 방문할 것이라고 답했다. 예상 귀성일은 △9월12일(42.6%) △9월13일(24.1%) △9월11일(23.7%) △9월10일 이전(7.0%) △9월14일(1.2%) 등으로 조사됐다.

귀경은 △9월14일(36.2%) △9월13일(28.3%) △9월15일(20.1%) △9월12일(7.0%) △9월16일(4.6%) 등의 응답을 보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