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복궁 집옥재서 듣는 왕실문화강좌·의료특강
2019. 09. 21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2℃

도쿄 21.8℃

베이징 19.8℃

자카르타 27℃

경복궁 집옥재서 듣는 왕실문화강좌·의료특강

전혜원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9. 15:0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문화재청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는 9월 4일부터 한 달 간 경복궁 집옥재에서 ‘하반기 집옥재 왕실문화강좌’와 ‘왕실의료특강’을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왕실문화강좌 주제는 ‘조선의 왕비, 절반의 권력자’다. 10월 2일까지 매주 수요일 오후 2시부터 2시간 동안 진행한다.

태종비 원경왕후, 중종 계비 문정왕후, 숙종 계비 인원왕후, 순조비 순원왕후, 고종비 명성황후에 대한 이야기를 들려준다.

왕실의료특강은 내달 5일, 19일, 26일에 열린다. 김호 경인교대 교수가 조선의 병원, 조선왕실 출산 풍속, 왕실 건강관리를 강연한다.

참가 신청은 오는 20일 오전 10시부터 경복궁관리소 누리집(royalpalace.go.kr)에서 하면 된다. 온라인 예약 정원은 20명이다. 현장에서도 참가자 20명을 모집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