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은성수 금융위원장 후보, 닷새째 업무보고 “공정·투명한 금융질서 확립 중요”
2019. 09. 17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2℃

도쿄 30℃

베이징 22.9℃

자카르타 30.6℃

은성수 금융위원장 후보, 닷새째 업무보고 “공정·투명한 금융질서 확립 중요”

정단비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9. 16: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은성수 금융위원장 후보자 사진
은성수 금융위원장 후보자가 닷새째 금융위원회 국별 ‘대면 업무보고’를 이어갔다. 특히 은 후보자는 이 자리에서 공정하고 투명한 금융질서 확립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금융위는 19일 은 후보자가 자본시장정책관(회계 부문)과 자본시장조사단의 업무를 보고받았다고 밝혔다. 은 후보자는 지난 12일부터 기획조정관, 금융소비자국, 자본시장정책관, 금융정책국 등 직제 순서에 따라 업무를 보고 받고 있다.

이날 업무보고에서는 회계 개혁, 최근 자본시장 불공정거래 동향 및 대응방향 등이 주요한 이슈로 보고됐다.

은 후보자는 이 자리를 통해 ‘공정’하고, ‘투명’한 ‘금융질서 확립’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은 후보자는 “최근 정보통신 기술의 발전에 따라, 인터넷·SNS 등을 활용한 첨단화·지능화된 증권범죄에 대한 대응을 강화할 필요가 있다”며 “증권거래소 등 유관기관간의 유기적인 ‘협업(協業)’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은 후보자는 이어 “제재·처벌 중심의 정책 못지않게, 회계 투명성 제고, 공정한 시장질서 확립 등을 위한 ‘사전 예방’ 활동도 함께 강화할 필요가 있다”고 덧붙였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