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F-35A 4대, 이번 주 한국 도착…연말까지 10대 전력화
2020. 02. 20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

도쿄 7.9℃

베이징 3.4℃

자카르타 25.6℃

F-35A 4대, 이번 주 한국 도착…연말까지 10대 전력화

우성민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9. 17: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전력화 위한 비행훈련 진행 중
방사청, 스텔스 전투기 'F-35A' 첫 국내 인도<YONHAP NO-1924>
공군 F-35A 전투기 비행 모습./제공=방위사업청
미국산 스텔스 전투기 F-35A 4대가 이번 주 추가로 한국에 인도될 예정이다.

19일 정부 소식통에 따르면, 최근 미 본토 공군기지를 출발한 F-35A 4대가 하와이에 도착했으며 이르면 오는 22일 청주 공군기지에 도착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한국이 보유하게 되는 F-35A는 모두 8대로 늘어난다. 앞서 지난 3월 29일과 7월 15일 각각 두 대씩 한국에 인도됐으며 현재 전력화를 위한 비행 훈련이 계속 진행되고 있다.

지난번과 마찬가지로 이번에도 미 공군 전투기 조종사들이 이들 전투기를 청주 기지까지 조종해 한국 측에 인계할 것으로 알려졌다.

F-35A는 최대 속력 마하 1.8로, 전투행동반경은 1093㎞에 이른다. 공대공 미사일과 합동직격탄(JDAM), 소구경 정밀유도폭탄(SDB) 등을 탑재한다. 또 뛰어난 스텔스 능력을 바탕으로 지원 전력 없이 원하는 시간과 장소에 은밀히 침투해 목표물을 선별적으로 타격할 수 있는 전략무기로 꼽힌다.

군은 오는 11월 2대, 12월에 3대를 추가로 도입할 계획이며, 올해 안에 10여 대를 전력화하고 2021년까지 40여 대를 한반도에 배치할 계획이다.

공군은 오는 10월 창설 70주년을 계기로 F-35A 전력화 행사를 진행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