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금융노사, 산별교섭 잠정 합의…임금 인상률 2%

금융노사, 산별교섭 잠정 합의…임금 인상률 2%

임초롱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19. 17: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금융산업의 산별 중앙교섭이 임금을 2% 인상하고 저임금 직군의 불합리한 임금격차를 축소하는 방향으로 잠정 합의됐다.

전국금융산업노동조합은 금융산업사용자협의회와 4개월간 이어온 교섭이 잠정 합의에 이르렀다고 19일 밝혔다.

주요 내용은 △임금 2.0% 인상 △일반 정규직과 저임금직군 간 임금격차 축소를 위한 세부 방안 마련 △사내근로복지기금 수혜범위 파견·용역직까지 확대 △사내하도급 근로자 보호 가이드라인 준수 등이다.

금융노조는 이날 오전 지부 대표자회의를 열어 이런 내용을 중심으로 한 산별교섭에 잠정 합의하기로 결정하고, 21일 예정된 쟁의행위 찬반투표 등 향후 산별교섭 관련 투쟁을 중단하기로 했다. 앞서 금융노조는 지난달 7일 교섭 결렬을 선언하고 중앙노동위원회에 조정을 신청했으나 사측이 중노위 조정안마저 거부하자 총력투쟁을 선언한 바 있다.

한편 금융노조는 사측과 산별중앙교섭 조인식을 이달 중으로 개최할 예정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