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국표원, 추석 명절 대비 저울 특별점검 실시…“공정한 상거래 질서 유지”

국표원, 추석 명절 대비 저울 특별점검 실시…“공정한 상거래 질서 유지”

김병훈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0. 11: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가기술표준원_국문_상하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이 21일부터 23일까지 공정한 상거래 질서 유지를 위해 추석 명절 대비 저울특별점검(합동점검 및 지자체 자체점검)을 실시한다.

20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서울 노량진 수산시장 등 전국 주요 10개 시장에 대해서는 지자체·계량측정협의회·소비자감시원 등과 합동점검하고 전국 216개 시·군·구는 관할 전통시장 등에 대해 자체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번 특별점검은 매년 제기되는 명절 상품의 양 부족에 대한 소비자의 우려를 해소해 소비자와 시장 상인이 모두 만족하는 상거래를 위한 것이다. 점검 과정에서 소비자 입장이 반영될 수 있도록 소비자감시원이 함께 참여한다.

주요 점검내용은 △봉인훼손·눈금판 교체 등 위변조 여부 △형식승인 및 검정을 받았는지 여부 △비법정단위로 계량하거나 비법정단위가 표기된 계량기 사용 여부 등이다. 법정허용오차를 벗어났는지 확인하기 위해 오차검사도 실시할 예정이다.

아울러 시장 상인들에게 정확한 저울 사용법을 안내하고 영점조정 등 간단한 조작으로 개선할 수 있는 저울에 대해 현장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저울의 정확도를 지속 유지할 수 있도록 시장 상인들을 대상으로 저울 정기검사 시기를 사전에 알려주는 서비스를 신청 받아 향후 제공할 예정이다.

이승우 국가기술표준원장은 “추석 명절을 맞아 눈속임 저울 등을 사전에 차단시킬 수 있도록 지자체 공무원 및 시장 상인 등의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며 “이번 특별점검을 통해 시장에서도 소비자가 믿고 거래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함으로써 전통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