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국표원, 추석 명절 대비 저울 특별점검 실시…“공정한 상거래 질서 유지”
2020. 02. 28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2℃

도쿄 3.9℃

베이징 3.3℃

자카르타 28.8℃

국표원, 추석 명절 대비 저울 특별점검 실시…“공정한 상거래 질서 유지”

김병훈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0. 11: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국가기술표준원_국문_상하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이 21일부터 23일까지 공정한 상거래 질서 유지를 위해 추석 명절 대비 저울특별점검(합동점검 및 지자체 자체점검)을 실시한다.

20일 산업통상자원부에 따르면 서울 노량진 수산시장 등 전국 주요 10개 시장에 대해서는 지자체·계량측정협의회·소비자감시원 등과 합동점검하고 전국 216개 시·군·구는 관할 전통시장 등에 대해 자체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이번 특별점검은 매년 제기되는 명절 상품의 양 부족에 대한 소비자의 우려를 해소해 소비자와 시장 상인이 모두 만족하는 상거래를 위한 것이다. 점검 과정에서 소비자 입장이 반영될 수 있도록 소비자감시원이 함께 참여한다.

주요 점검내용은 △봉인훼손·눈금판 교체 등 위변조 여부 △형식승인 및 검정을 받았는지 여부 △비법정단위로 계량하거나 비법정단위가 표기된 계량기 사용 여부 등이다. 법정허용오차를 벗어났는지 확인하기 위해 오차검사도 실시할 예정이다.

아울러 시장 상인들에게 정확한 저울 사용법을 안내하고 영점조정 등 간단한 조작으로 개선할 수 있는 저울에 대해 현장 서비스를 제공한다. 또 저울의 정확도를 지속 유지할 수 있도록 시장 상인들을 대상으로 저울 정기검사 시기를 사전에 알려주는 서비스를 신청 받아 향후 제공할 예정이다.

이승우 국가기술표준원장은 “추석 명절을 맞아 눈속임 저울 등을 사전에 차단시킬 수 있도록 지자체 공무원 및 시장 상인 등의 적극적인 협조를 바란다”며 “이번 특별점검을 통해 시장에서도 소비자가 믿고 거래할 수 있는 분위기를 조성함으로써 전통시장 활성화에 기여하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