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9~11월 전국 7만3000여가구 집들이
2020. 02. 24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2℃

도쿄 7℃

베이징 3.6℃

자카르타 28.6℃

9~11월 전국 7만3000여가구 집들이

최중현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0. 11: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서울 1만5473가구, 전년비 22.8% 증가
입주
제공 = 국토부
9~11월 서울 강동고덕, 세종시 등 전국에서 7만3000여가구가 입주할 예정이다.

20일 국토교통부에 따르면 9월~11월 전국 입주예정 아파트는 전년동기(12만1000가구) 대비 39.4% 감소한 7만3632가구(조합 물량 포함)로 집계됐다. 이는 5년평균(9만3000가구) 대비 20.4% 감소한 수준이다.

서울은 1만5473가구가 입주해 5년평균 대비 117.2% 증가, 전년동기 대비 22.8% 증가하는 등 입주물량이 큰 폭으로 증가할 것으로 조사됐다.

지역별 입주물량은 수도권의 경우 9월 강동고덕(4932가구), 성북장위(1562가구) 등 2만316가구가 입주할 예정이다. 10월 용인기흥(1345가구), 마포대흥(1248가구) 등 7377가구, 11월 의왕포일(1774가구), 평택고덕(1022가구) 등 1만1079가구가 입주할 예정이다.

지방은 9월 세종시(2252가구), 청주흥덕(1495가구) 등 1만1972가구, 10월 충주호암(2176가구), 경남양산(1240가구) 등 1만2193가구, 11월 부산화천(1515가구), 김해율하2(1081가구) 등 1만695가구가 입주할 예정으로 집계됐다.

주택 규모별로는 △60㎡이하 2만2034가구 △60~85㎡ 4만5473가구 △85㎡초과 6125가구로, 85㎡이하 중소형주택이 전체의 91.7%를 차지했다.

주체별로는 민간 6만1409가구, 공공 1만2223가구로 각각 조사됐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