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통계청, ‘아·태 범죄통계 협력센터’ 개소
2019. 09. 21 (토)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4.6℃

도쿄 22.2℃

베이징 26.5℃

자카르타 30.2℃

통계청, ‘아·태 범죄통계 협력센터’ 개소

이지훈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0. 12: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통계청
통계청이 주도해 설립한 ‘아·태 범죄통계 협력센터’가 20일 대전시 서구 통계센터 국제회의실에서 개소기념 심포지엄을 갖고 본격적인 업무를 개시한다.

이번 협력센터는 아시아·태평양 지역 국가들의 통계작성 역량 증진을 위한 UN협력기구로 멕시코에 이어 세계에서 두 번째로 설립됐다.

앞으로 협력센터는 △범죄·안전·정의 관련 정책연구 및 지표개발 △범죄통계 역량 제고를 위한 기술지원 △국내·외 범죄통계 지식 허브로서의 교류협력 등 다양한 업무를 추진할 예정이다.

강신욱 통계청장은 “정의롭고 안전한 사회 구현을 저해하는 요소들인 범죄, 폭력, 인신매매, 부패 등에 효율적으로 대응하기 위해서는 신뢰할 수 있는 범죄통계가 필수 인프라”라며 “이러한 범죄통계 작성 역량을 획기적이고 지속적으로 강화하기 위해 협력센터가 중심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