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남해군, 경남지역혁신포럼과 의제 발굴 원탁토론회
2019. 09. 18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8℃

도쿄 23.9℃

베이징 19.5℃

자카르타 26℃

남해군, 경남지역혁신포럼과 의제 발굴 원탁토론회

신성기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0. 14: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경남지역혁신포럼
장충남 남해군수가 19일 남해군 평생학습관에서 열린 사회혁신 의제 발굴을 위한 원탁토론회에서 모두 발언을 하고 있다./제공=남해군
남해 신성기 기자 = 남해군이 경남지역혁신포럼 추진위원회, 지역사회혁신네트워크와 민관협력으로 지역사회 문제를 해결하기 위한 첫걸음을 내디뎠다.

20일 남해군에 따르면 19일 남해군평생학습관 다목적홀에서 사회혁신 의제 발굴을 위한 원탁토론회를 개최했다.

원탁토론회에는 군민 40여명이 참석해 퍼실리테이터(회의 촉진자)의 도움을 받아 지역사회 문제를 발굴, 대표 의제로 선정하기 위한 열띤 토론을 벌였다.

토론 결과 △청년 이주·정착 마스터 패키지 △에코 관광 투어 △빈집 리모델링을 통한 공유 공간 조성 △대중교통 불편 해결을 위한 환승시스템 마련 △1회 용품, 생활쓰레기 문제 해결을 위한 ‘쓰레기 헌팅 투어’ 등 7개 의제가 지역 대표의제로 선정됐다.

선정된 지역 대표의제는 경남지역혁신포럼 매칭 워크숍에 상정될 예정이며, 최종 의제로 선정되면 의제해결 컨설팅, 기술지원, 예산지원 등 주민·전문가·공공기관·지자체가 나서 문제해결 방안을 추진하게 된다.

경남지역혁신포럼은 지역주민이 주도하고 민·관이 함께 주도하는 새로운 지역사회문제 해결의 상시적 통합플랫폼으로 올해 행안부 공모사업에 선정됐다.

도는 다음 달 23일부터 25일까지 창원컨벤션센터에서 경남지역혁신포럼을 개최할 계획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