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심상정 “8월 안에 선거제 개혁안 의결해야”

심상정 “8월 안에 선거제 개혁안 의결해야”

임유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0. 12: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포토] 심상정 신임 대표, 취임 기념 기자간담회
아시아투데이 송의주 기자 = 심상정 정의당 대표.
심상정 정의당 대표는 20일 “8월 안에는 선거제 개혁안을 국회 정치개혁특별위원회 차원에서 의결해야 선거법 개정을 연내 마무리하고 내년 총선을 안정적으로 치를 수 있다”고 강조했다.

심 대표는 이날 국회 로텐더홀에서 정치개혁·사법개혁 약속 이행을 위한 비상행동 선포식을 열고 이같이 언급했다.

그는 “선거법 8월 처리야말로 자유한국당까지 참여하는 5당 합의 선거제 개혁을 이룰 가장 유력한 방도”라며 “거대양당 정치체제의 버팀목인 소선거구 승자독식 선거제도를 바꿔야 한다. 모든 것을 걸고 선거제 개혁을 반드시 완수하겠다”고 밝혔다.

이어 “더는 정개특위 제1소위원장 교체 문제로 허비할 시간이 없다”며 “오늘 오후 열리는 정개특위 전체회의에서 안건조정위원회를 구성해서 신속하게 논의하고 의결하든지 전체회의에서 바로 논의해서 의결하는 방안을 제안할 것”이라고 했다.

윤소하 원내대표는 “한국당이 정치·사법 개혁에 뜻이 없다는 것을 확인한 이상 지난 4월 말 여야 4당의 패스트트랙 합의 정신에 따라 8월 말까지는 반드시 정치·사법 개혁안을 양 특위에서 통과시켜야 한다”고 촉구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