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인권 아나운서 “‘철파엠’ 실시간 검색어 1위 만들어…PD님이 출연 부탁”
2019. 09. 23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4.8℃

도쿄 30.5℃

베이징 21.1℃

자카르타 32℃

이인권 아나운서 “‘철파엠’ 실시간 검색어 1위 만들어…PD님이 출연 부탁”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1. 09:2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SBS파워FM
이인권 아나운서가 '김영철의 파워FM'에서 남다른 입담을 자랑했다.

21일 오전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에서는 주시은 아나운서와 이인권 아나운서가 출연했다.


이인원 아나운서는 "지난번에 출연했을 때 활약이 나름 좋았는데 너무한 것 같다. 당시 '철파엠'을 실시간 검색어 1위를 만들어줬다"고 말했다.

이어 "PD님이 다시 한 번 출연해달라고 부탁하셔서 흔쾌히 나오게 됐다. 나도 방송 덕분에 주목됐기 때문에 빚을 갚고 싶었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날 한 청취자는 이인권 아나운서에게 "다비치 분들에게 잘 보이려고 꾸미고 나온 것 아니냐"라고 질문했고 이에 이인권 아나운서는 "사실 저는 아침에 스포츠 뉴스를 진행하고 왔다. 수정 화장만 하고 바로 왔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