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에스원, 적십자사에 ‘삼성긴급구호세트’ 제작비 5억 전달

에스원, 적십자사에 ‘삼성긴급구호세트’ 제작비 5억 전달

오세은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1. 08:3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삼성긴급구호세트 담요, 운동복, 일용품세트 등 이재민 필수품으로 구성
1
삼성에스원은 21일 적십자사에 이재민 긴급 구호활동에 사용될 ‘삼성긴급구호세트’ 제작비 5억원을 기부했다. (왼쪽부터) 최찬교 삼성에스원 전무·육현표 삼성에스원 사장·박경서 대한적십자사 총재·정회영 사회복지공동모금회 본부장·허혜숙 대한적십자사 본부장./제공=에스원
삼성에스원은 21일 적십자사에 이재민 긴급 구호활동에 사용될 ‘삼성긴급구호세트’ 제작비 5억원을 기부했다고 밝혔다.

전달식은 육현표 삼성에스원 사장, 박경서 대한적십자사 총재 등 주요 관계자들이 참석한 가운데 적십자사 재난안전센터에서 진행됐으며 기부금 5억원은 삼성긴급구호세트 6300개 제작에 사용될 예정이다.

삼성긴급구호세트는 담요, 운동복, 일용품세트 등 이재민 필수품으로 구성돼 있으며 산불, 홍수, 지진 등 재난 발생때 신속하게 이재민에게 전달된다.

최근 산불, 지진, 태풍 등 예상치 못한 자연재해가 증가함에 따라 긴급구호세트의 중요성이 높아지는 가운데 지난 4월 강원도 속초 산불 화재때에도 삼성긴급구호세트 1000여개가 이재민들에게 전달됐다.

삼성에스원 관계자는 “25년간 3119구조대를 운영하는 등 사회공익적 기업으로서 국가 재난 구호 활동에 앞장서고 있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활동을 통해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삼성에스원은 속초 화재 복구를 위해 지난 7월 임직원들이 직접 마련한 기금을 전달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