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마이크 트라웃, 42호포 AL 홈런 선두…개인 홈런 기록 갈아치워

마이크 트라웃, 42호포 AL 홈런 선두…개인 홈런 기록 갈아치워

지환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1. 11: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BASEBALL-MLB-LAA-CHW/ <YONHAP NO-1769> (USA TODAY Sports)
마이크 트라웃 /USA투데이스포츠연합
미국프로야구(MLB) LA 에인절스 외야수 마이크 트라웃(28)이 홈런 42개째를 쏘아올리며 개인 한 시즌 최다 홈런 기록을 갈아치웠다.

트라웃은 21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라이프파크에서 열린 2019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텍사스 레인저스와의 더블헤더 1차전에서 1회 투런 홈런을 터트렸다.

트라웃은 텍사스 좌완 선발 조 팔럼보의 2구째 153㎞ 포심패스트볼을 잡아당겨 왼쪽 담장을 넘겼다. 시즌 42호 홈런을 작성한 트라웃은 아메리칸리그 홈런 부문 독주를 이어갔다. 또 내셔널리그 코디 벨린저(LA 다저스)와 더불어 메이저리그 전체 홈런 공동 1위로 올라섰다.

그의 개인 한 시즌 최다 홈런은 2015년 41개였다.

메이저리그 공식 사이트인 MLB닷컴은 트라웃이 올해 53홈런 페이스라며 2000년 트로이 글로스의 에인절스 타자 시즌 최다 홈런(47개)도 가뿐히 넘어설 것으로 전망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