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우리금융, 그라운드X와 블록체인 업무협약 체결

우리금융, 그라운드X와 블록체인 업무협약 체결

최정아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1. 13: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0821(우리금융그룹, 그라운드X와 블록체인 업무협약 체결)
우리금융그룹은 지난 20일 서울 중구 회현동 본사에서 그라운드X와 블록체인 기반 금융서비스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황원철(오른쪽) 우리금융지주 디지털총괄 겸 우리은행 디지털금융그룹장이 한재선 그라운드X 대표이사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제공=우리금융그룹
우리금융그룹은 지난 20일 서울 중구 회현동 본사에서 그라운드X와 블록체인 기반 금융서비스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 협약식에는 황원철 우리금융지주 디지털총괄 겸 우리은행 디지털금융그룹장, 한재선 그라운드X 대표이사 등 주요관계자가 참석했다.

그라운드X는 카카오가 글로벌 블록체인 사업에 진출하기 위해 설립한 계열사로, 자체 개발한 블록체인 플랫폼 클레이튼(Klaytn)을 통해 LG전자, 넷마블, 유니온뱅크 등 국내외 대표기업과 함께 블록체인 대중화에 기여하고 있다.

우리금융과 그라운드X 양사는 업무협약을 통해 블록체인 기반의 금융서비스를 개발하고, 공동연구 등을 통해 지속가능한 협업 모델 창출에 힘쓸 예정이다. 특히 우리카드는 그라운드X의 기술지원을 통해 블록체인을 활용한 지급결제 서비스 등 새로운 사업모델을 발굴할 계획이다.

우리금융 관계자는 “그라운드X가 추구하는 생활 밀착형 블록체인 서비스 구현에 공감한다”며 “우리금융의 전문성과 노하우를 그라운드X의 블록체인 플랫폼에 접목하여 고객의 금융 생활에 필요한 서비스를 개발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그라운드X 관계자는 “클레이튼 개발을 통해 쌓은 기술력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우리금융과 함께 더욱 더 안전하고 편리한 블록체인 기반의 금융서비스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