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친절한 프리뷰] ‘해피투게더4’ 안일권 “전현무, 운동 못해 여자한테도 질 것 같다”

[친절한 프리뷰] ‘해피투게더4’ 안일권 “전현무, 운동 못해 여자한테도 질 것 같다”

배정희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2. 23: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해피투게더4'
'해투4’ 유재석, 전현무, 조세호, 조윤희 몸 개그가 폭발한다.

22일 방송되는 KBS2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는 ‘주먹이 운다’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세계를 매료시킨 파이터 정찬성, 준프로급 격투 실력과 피지컬을 지닌 줄리엔강, 다양한 스포츠를 섭렵한 최여진, 액션 신스틸러 배우 장진희, 자칭 연예계 주먹 서열 1위 안일권, 트레이너계 일타강사 양치승이 출연, 무더위를 날려줄 시원한 재미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이날 각종 운동 분야에서 내로라하는 게스트들의 등장에 유재석-전현무-조세호는 앞다퉈 누가 싸움을 가장 잘할 것 같은지 평가를 요청했다고. 그중 세계 랭킹 6위에 빛나는 UFC 선수 정찬성이 MC들의 싸움 실력에 대한 거침없는 평가가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물들였다는 후문. 과연 정찬성의 평가는 어땠을까.

여기에 다른 출연진들이 입을 모아 “전현무가 가장 운동을 못할 것”이라 평가했다고 전해져 호기심을 자극한다. 특히 안일권이 “전현무는 여자에게도 질 것 같다”고 덧붙여 모두를 폭소하게 만들었다고 한다. 이토록 신랄한 평가가 전현무를 향한 이유는 무엇일지 궁금증이 커진다.

특히 여러 운동 능력을 가진 게스트들이 모두 모인 만큼 각종 격투기 기술부터 다양한 운동법을 선보이는 시간이 분위기를 더욱 후끈하게 만들었다. 이 과정에서 몸치로 소문난 MC들이 뜻밖의 몸 개그를 대방출해 현장을 발칵 뒤집었다고 한다. 과연 ‘해투4’에서 쉽게 볼 수 없는 MC들의 몸 개그는 얼마나 빵빵 터지는 웃음을 안겨줄지, 정찬성이 평가하는 유재석-전현무-조세호의 싸움 실력은 어떨지 본 방송에 대한 기대가 커진다.

한편 ‘해피투게더4’는 오늘(22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