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무안국제공항, 백두산 관문 中 연길 하늘길 열려

무안국제공항, 백두산 관문 中 연길 하늘길 열려

이명남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2. 11:1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제주항공, 21일 취항식…매주 수·토요일 운항
무안공항
무안국제공항에서 열린 중국 연길 노선 취항식에서 전남도와 제주항공 항공사 관계자들이 기념촬영하고 있다./제공=전남도
남악 이명남 기자 = 제주항공이 21일 무안국제공항에서 중국 연길 노선 취항식을 갖고 본격 운항에 들어갔다.

22일 전남도에 따르면 연길 정기노선은 무안에서 오전 8시45분 출발해 10시25분 연길에 도착한다. 돌아오는 항공편은 연길에서 오전 11시25분 출발해 오후 3시15분 무안에 도착하는 일정으로 매주 수·토요일 운항한다.

연길은 중국 지린성 연변조선족자치주다. 백두산 관광의 관문이며 중국 속의 작은 한국으로 불린다. 중국과 예전 한국의 느낌 두 가지를 동시에 느껴볼 수 있는 특색있는 여행지다. 관광자원이 풍부한 연길은 모아산 산림, 진달래광장, 중국조선족민속원, 공룡박물관 등 볼거리가 가득해 최근 여행객이 늘고 있다.

도 관계자는 “제주항공의 연길 정기노선 취항이 최근 일본 노선 감축·중단에 따른 항공사의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기대한다”며 “10월께 장가계 노선도 신규 취항하도록 국토교통부, 한국공항공사 등 관계기관과 긴밀히 협조하겠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