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이노비즈協, ‘2019 제조혁신 스마트공장 포럼’ 개최

이노비즈協, ‘2019 제조혁신 스마트공장 포럼’ 개최

오세은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2. 13:1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이노비즈협회는 27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중소기업기술정보원, 중소기업융합중앙회와 선진국의 스마트 공장 사례를 학습하고, 중소기업의 스마트 공장 도입을 위한 토론의 장을 마련하는 ‘2019 제조혁신 스마트공장 포럼’을 개최한다.

이번 포럼은 개방형 혁신 네트워크 사업(i-CON)의 일환으로 개최되는 것으로 스마트공장 분야의 혁신 주체들이 독일의 스마트공장 추진 사례와 국내 중소기업의 스마트공장 추진 방안에 대해 학습하고 상호 협력 할 수 있는 방안을 모색한다.

주요 연사로는 도미니크 로무스 박사(독일·지멘스), 박한구 단장(중소기업기술진흥원 스마트제조혁신추진단)으로 구성돼 있으며, 패널로 홍승호 교수(한양대), 이정준 상무(LS산전), 임병훈 대표(텔스타 홈멜), 최동학 코디네이터(국가기술표준원)가 참가하여 토크 콘서트 형태로 진행된다.

협회는 이번 포럼을 통해 독일의 스마트공장 표준, 보급을 위한 실증 추진현황 공유하고 국내 중소기업의 한국형 스마트 공장 구축·보급 확산을 위한 표준 모델과 테스트 베드 구축 방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특히 포럼 이후에는 협회에서 개방형 네트워크를 기반으로 혁신주체들과의 지속적인 교류 활동을 지원해 국내외 선도기술 정보를 공유하고 혁신주체간 R&D 과제개발, 협력사업 발굴 등을 할 수 있도록 할 예정이다.

조홍래 이노비즈협회 회장은 “해외 중소기업의 스마트공장 관련 공정, 기술, 제품 등 다양한 정보를 공유해 국내 중소기업이 제품 생산력 향상과 품질 경쟁력 확보해야 된다”며 “협회에서도 이노비즈기업이 4차 산업 혁명을 선도할 수 있도록 스마트 공장 보급에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