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올 추석 차례상 비용 전통시장 23만원·대형마트 31만원
2019. 09. 17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30.2℃

도쿄 30℃

베이징 22.9℃

자카르타 30.6℃

올 추석 차례상 비용 전통시장 23만원·대형마트 31만원

조상은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2. 16:07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는 22일 올해 추석차례상 차림비용이 전통시장 22만8632원, 대형유통업체 31만5905원으로 각각 전년대비 0.7%, 3.4% 하락해 대체로 안정세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aT는 지난 8월 21일 기준, 추석성수품 28개 품목에 대해 전국 19개 지역의 18개 전통시장과 27개 대형유통업체에서 조사했다.

전체 28개 품목 중 전년보다 가격이 하락한 품목은 전통시장 및 대형유통업체 모두 각각 17개로 집계됐다. 상승 품목은 각각 11개로 하락한 품목이 상승한 품목보다 많은 것으로 조사됐다.

품목별로 무·배추·시금치 등 채소류가 큰 폭으로 하락했지만 출하시기가 아직 이른 배와 생산량이 감소한 쌀 및 쌀가공품은 가격이 상승했다.

유명근 aT 유통정보부장은 “추석을 앞두고 가계의 알뜰소비를 돕기 위해 앞으로 이달 29일과 내달 5일 두 차례 더 추석성수품 구입비용 정보를 제공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