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최민희 “언론과 야당 조국 후보자를 범죄자로 몰아”

최민희 “언론과 야당 조국 후보자를 범죄자로 몰아”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3. 09:4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최민희 SNS

최민희 전 의원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에 대한 악의적 보도와 야당의 범죄자 몰이에 대한 불편한 심경을 드러냈다.


23일 최민희 전 의원은 페이스북에 "조국내정자와 가족들에 대해 봉하 아방궁ㆍ논두렁시계 수준의 악의적 보도들이 넘쳐나고 있다. 팩트와 근거 없이 언론과 야당은 내정자를 범죄자로 몰고 있는 느낌이다. 깨시민의 집단지성이 절실한 때!"라는 글을 게시했다.


앞서 조국 딸의 입시부정 논란과 아들의 병역 회피 논란이 제기된 바 있다.


한편 이날 최민희 전 의원은 tbs교통방송 '김어준의 뉴스공장'에 출연해 조국 의혹에 대해 김용남 전 의원과 이야기를 펼쳤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