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 청년이사들과 깜짝미팅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 청년이사들과 깜짝미팅

최정아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3. 08:4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사진 오른쪽 2번째)이 지난 22일 서울 중구 소재 농협금융 본사 인근 식당에서 농협금융지주 청년이사들과 깜짝 점심 미팅 시간을 보내고 있다./제공=농협금융
김광수 농협금융 회장이 지난 22일 서울 중구 소재 농협금융 본사 인근 식당에서 농협금융지주 청년이사들과 깜짝 점심 미팅을 가졌다.

23일 농협금융에 따르면 김 회장은 활발하게 활동하고 있는 청년이사들을 격려하고 그 동안 가지고 있던 서로의 다양한 생각들을 나누기 위해 자리를 제안했다.

농협금융 각 부서 직원 11명으로 구성된 ‘청년이사회’는 지난 3월부터 활동을 시작해 4차 산업혁명 특강, 코딩교육 등을 통해 디지털 감각을 익히고 농협금융 직원 디지털마인드 제고 방안, 농협금융 통합우수고객 마케팅 활성화 방안 등 다양한 안건 주제를 자율적으로 선정하여 열띤 토론을 진행했다.

이날 점심을 함께한 청년이사들은 “회장님과 자유롭게 소통할 수 있는 뜻 깊은 자리였다”며 “앞으로 농협금융의 새로운 변화를 위해 더욱더 책임감을 갖고 활동하겠다”고 말했다.

김 회장은 “농협금융을 위해 많은 고민들을 해줘서 감사하다”며 “아이디어들이 제안에 그치지 않고 잘 실행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청년이사들은 올 12월까지 활동하게 되며, 활발한 토론을 통해 농협금융의 혁신과 발전을 위해 필요한 사항들을 제안하는 등 적극적인 활동을 이어나갈 계획이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