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예산군, ‘노물달 프로젝트’ 4번째 이야기 진행
2019. 09. 16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8℃

도쿄 22℃

베이징 21.3℃

자카르타 26.8℃

예산군, ‘노물달 프로젝트’ 4번째 이야기 진행

김관태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5. 11:5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다양한 체험과 먹거리 판매 부스, 공연 등 운영
예산군, ‘노물달 프로젝트’ 4번째 이야기 31일 내포보부상촌
예산군이 오는 31일 내포보부상촌에서 노물달 프로젝트 네 번째 이야기를 진행한다. 사진은 어린이들이 진흙놀이터에서 물레체험을 하고 있는 모습./제공=예산군
예산 김관태 기자 = 충남 예산군이 오는 31일 내포보부상촌에서 문화체육관광부 공모사업 ‘2019 문화가 있는 날’ 지역특화프로그램 지원사업인 ‘예산군 노물달 프로젝트’ 네 번째 이야기를 진행한다.

25일 예산군에 따르면 ‘노물달’이란 ‘노는 물이 달라’의 준말로 다양한 놀이활동을 비롯한 다채로운 체험, 공연 등을 구성해 지역민들이 한 데 어울릴 수 있는 프로그램이다.

앞서 세 차례의 노물달 행사에서는 유물 캐기, 유물 복원, 깔깔놀이터(물감놀이) 등 내실 있는 어린이 체험프로그램을 진행해 호응을 얻었다.

이번 네 번째 행사에서는 놀이전문가의 설명과 함께 다양한 방문자가 상호 참여하는 놀이체험인 유럽 국민놀이 3종(필란드 몰키·스웨덴 쿠브·프랑스 페탕크)과 양말직조놀이, 돌친구 만들기 등 새롭게 추가된 체험 프로그램들이 눈길을 끈다.

이 밖에도 지역 특산물로 인공감미료를 첨가하지 않은 먹거리 판매부스 ‘호호아낙 먹거리’와 커피 및 디저트 판매부스 ‘가델로 커피’, ‘오감’과 핸드메이드 마켓 5개 부스등이 마련된다.

오후 6~9시에는 정은수와 친구들, 예산윈드오케스트라 등의 공연이 준비돼 있어 가족끼리 편안하게 공연을 즐길 수 있다.

행사 관계자는 “문화소비자가 새로운 놀이문화를 만들어가는 문화행사를 만들기 위해 불철주야 노력하고 있다”며 “군민 여러분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