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상한제 전 막차 타자”…‘이수 푸르지오 더 플레티움’ 견본주택 북적
2020. 01. 24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1.2℃

도쿄 7.6℃

베이징 -3.3℃

자카르타 27.4℃

“상한제 전 막차 타자”…‘이수 푸르지오 더 플레티움’ 견본주택 북적

최중현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5. 17: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3.3㎡당 평균 분양가 2813만원
전 평형 9억원 미만 중도금대출 가능
KakaoTalk_20190825_145404212
지난 23일 서울 서초구 양재동에 마련된 ‘이수 푸르지오 더 프레티움’ 견본주택을 찾은 방문객들이 단지 모형을 살펴보고 있다./최중현 기자
“위치도 좋고 다른 데 비해서 가격도 저렴한 것 같아요. 분양가상한제가 시행되더라도 이 정도 가격에 분양하는 곳이 있을까요?”(서울 관악구 거주 여성 이모씨·35)

23일 대우건설이 서울 서초구 양재동에 마련한 ‘이수 푸르지오 더 프레티움’ 견본주택에는 이곳을 찾은 방문객들로 북적였다. 입구부터 길게 늘어선 줄이 수요자들의 높은 관심을 실감케 했다.

방문객들은 어린아이와 함께 온 젊은 부부부터 결혼을 앞둔 자녀를 대신해 방문한 노년층 등 다양한 수요층이 눈에 띄었다.

이수 푸르지오 더 프레티움는 지하 3층~지상 15층, 11개동, 총 514가구 중 전용면적 41~84㎡ 153가구를 일반에 분양한다.

이 단지는 분양가 규제가 적용돼 3.3㎡당 평균 분양가가 2813만원으로 책정됐다. 전용면적별로 △41㎡ 3억458만원 △51㎡ 5억~5억8500만원 △59㎡ 6억799만~7억6000만원 △84㎡ 8억1300만~8억9900만원이다.

이수 푸르지오 더 프레티움는 주변 시세보다 저렴한 분양가로 실수요자들에게 관심이 높았다. 지난 6월 인근에 위치한 ‘이수 힐스테이트’의 경우 전용 59㎡는 최고 9억5500만원, 전용 84㎡는 12억1000만원에 거래됐다. 현재 호가는 12억원~13억5000만원으로 형성돼 있다.

서초구 방배동에 거주하는 임모씨(67·여)는 “아들이 신혼부부인데 아이도 2명이나 있어서 대신 알아보러 왔다”며 “최근 분양한 곳 중에 입지, 요건 등 따져봤을 때 분양가가 저렴하다”고 말했다. 이어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되더라도 경쟁만 높아지고 전매제한도 10년 적용되기 때문에 청약할 생각”이라고 덧붙였다.

특히 모든 평형의 분양가가 9억원 미만으로 중도금 대출도 가능하다. 계약금(20%), 중도금(60%), 잔금(20%) 등으로 구성됐다. 중도금 40%는 이자 후불제로 대출이 가능하다.

하지만 올해 10월 민간주택 분양가상한제 시행을 앞두고 있어 엇갈린 의견도 나왔다.

방문객 최모씨(56)는 “분양가상한제가 시행되면 분양가가 더 저렴해질 수도 있어 고민이 된다”고 말했다.

단지 인근에 동작초, 동작중, 경문고 등 초·중·고교가 도보 5분 내 거리에 있어 교육환경이 뛰어나다. 이마트 이수점, 홈플러스 남현점, 남성시장 등이 가까워 편의시설 이용이 편리하다. 현충근린공원을 비롯해 단지 북측에 어린이공원(예정)도 들어선다

청약은 27일 특별공급을 시작으로 28일~30일 1·2순위 청약을 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