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노원구, 여성 일자리 박람회 개최
2020. 02. 18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5.2℃

도쿄 7.8℃

베이징 1.5℃

자카르타 25.4℃

노원구, 여성 일자리 박람회 개최

김인희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6. 09:02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쿠팡 등 15개 업체 참여, 500여 명 채용 예정
일자리 취업 박람회
지난 해 노원구에서 주최한 여성 일자리 박람회/노원구청 제공
서울 노원구는 다음달 3일 오후 1시 노원구 보건소 강당에서 여성일자리 박람회를 개최한다고 26일 밝혔다.

노원구청과 노원 여성인력개발센터가 공동 주관하는 이번 박람회는 경력단절 및 중·장년층 여성 등 구직자와 구인기업과의 만남의 장을 마련하고 다양한 직종의 일자리 정보를 제공하기 위해 기획했다.

박람회장에는 기업들의 채용을 위해 현장 면접이 이뤄지는 ‘채용관’ 15개 부스와 구직상담 및 취업 희망기업을 알선하고 성격 유형 검사(MBTI), 이력서 작성, 1대 1 맞춤형 취업 진로 코칭을 하는 ‘컨설팅관’ 8개 부스가 들어선다. 3D 공예 체험 강사·유품 정리관리사 등 여성 유망직종 체험을 비롯해 면접 메이크업, 지문으로 알아보는 적성검사 등 부대 행사관 6개 부스도 준비했다.

이날 박람회에는 쿠팡 등 15개 업체가 참여해 현장 면접을 통해 500여명을 채용할 계획이다. 구직을 희망하는 여성은 이력서와 자기소개서를 지참하고 현장을 방문하면 적성과 희망 조건에 맞는 업체의 면접에 참여할 수 있다. 또한 박람회장에서 채용의 기회를 얻지 못하더라도 6개월간 취업정보 제공 등의 사후관리를 통해 최종적으로 취업에 성공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이와는 별도로 구는 여성발전기금을 활용한 공모 사업을 통해 경력 단절 여성들의 일자리 창출을 지원한다. 각종 행사 시 일자리 상담 및 홍보 부스를 운영하고 구가 운영하는 장미 수공방을 통해 창업 및 취업도 지원한다. 장미 수공방은 바리스타 창업, 프랑스 자수 등 50여개 강좌를 운영하고 있다.

오승록 구청장은 “구직자들에게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박람회가 될 수 있도록 준비를 하고 있다”며 “알찬 일자리 정보를 통해 취업에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