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수도권 내 재개발·재건축 사업 추진…연내 1만2000여가구 공급
2019. 09. 18 (수)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7.8℃

도쿄 21.5℃

베이징 19.5℃

자카르타 26℃

수도권 내 재개발·재건축 사업 추진…연내 1만2000여가구 공급

최중현 기자 | 기사승인 2019. 08. 26. 17:1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e편한세상 평내 투시도
e편한세상 평내 투시도./제공 = 삼호
연내 서울을 제외한 경기, 인천 등 수도권 지역에서 2만 3000여 가구가 공급될 예정이다.

26일 부동산 분석업체 부동산인포에 따르면 연말까지 서울을 제외한 수도권 지역에서 2만3000여 가구가 정비사업을 거쳐 공급될 예정이다. 이들 중 조합원 물량을 제외한 13개 단지, 1만 2000여 가구가 일반분양된다.

지역별 일반분양 물량은 경기도가 9417가구 인천이 2947가구다.

수도권 내 분양되는 이들 재건축·재개발 단지 13곳 중 9개 단지는 총 1000가구 이상의 대단지로 조성될 예정이다. 정비사업을 통해 대단지가 들어서게 되면 단지를 중심으로 일대 지역에도 개발이 활발하게 이뤄져 인프라가 더욱 강화되는 효과를 얻을 수 있기 때문이다. 8월 경기 남양주, 경기 부천, 경기 의정부 등 3개 지역에서 1000가구 이상 대단지가 정비사업을 통해 공급된다.

또한, 지난 12일 정부가 발표한 민간택지 분양가 상한제도 눈 여겨 볼 만하다. 이번 규제는 서울 등 일부 과열 지역만을 대상으로 한 규제로 전매제한이 최장 10년까지 연장돼 상대적으로 규제가 덜한 수도권 지역에는 남양주 일부지역이나 의정부, 부천 등에는 탈서울 수요자들의 눈길이 쏠릴 것으로 예상된다.

이러한 가운데 남양주시에서는 삼호가 이달 말 ‘e편한세상 평내’ 분양에 나선다. 주택재건축 정비사업을 통해 공급되는 이 단지는 평내·호평지구 최초 1군 브랜드 대단지 아파트로 남양주시 평내동 103-2일원에 지하3층~지상 최고 27층, 15개 동, 전용 53~84㎡, 총 1108가구 규모로 조성되며, 이 중 247가구가 일반 분양된다.

의정부시에서는 GS건설·두산건설·롯데건설이 재개발사업인 ‘의정부역 센트럴자이&위브캐슬’ 공급에 나선다. 의정부시 의정부3동 중앙생활권 2구역 내 공급되는 이 단지는 지하2층~지상 최고 36층, 17개 동, 전용면적 39~98㎡, 총 2,473가구로 이뤄진다.

비규제지역인 부천에서는 현대건설·두산건설·코오롱글로벌이 ‘일루미스테이트’ 분양을 앞두고 있다. 경기도 부천시 범박동 39번지 일원에 공급되는 이 단지는 지하 4층~지상 29층, 37개 동, 총 3,724가구 규로모 이 중 전용면적 39~84㎡, 2509가구가 일반분양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