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조국 “많은 의혹 송구…청문회서 밝히겠다”
2020. 02. 20 (목)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7.4℃

도쿄 5.2℃

베이징 1℃

자카르타 25.8℃

조국 “많은 의혹 송구…청문회서 밝히겠다”

기사승인 2019. 09. 06. 10:08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저와 직접 관련된 일 아니어서 확인하느라 오랜 시간 걸려"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는 6일 "많은 의혹을 받게 돼 송구하다. 국민께 제가 아는 범위 내에서 진솔하게 실제 상황이 어떤지 말씀드리겠다"고 말했다.  


조 후보자는 오전 10시 시작되는 국회 인사청문회에 앞서 여상규 법제사법위원장과 위원장실에서 만나 "지난 한 달 동안 워낙 언론 보도가 많아서 도저히 감당할 수 없을 정도였고, 그사이 저는 밝힐 수 있는 상황도 아니었기 때문에 이 자리에서 밝히겠다"며 이같이 언급했다.


조 후보자는 "저와 직접 관련된 일이 아니고 옛날 일이라서 확인하느라 바빴다"며 "오래전 일이고 확인하는 것만도 오랜 시간이 걸렸다"고 밝혔다.


조 후보자는 '증인 출석이 부진할 것 같다'는 여 위원장의 언급에 "검찰 수사가 진행 중이라서 그렇다"며 "그 부분은 수사는 수사대로 진행하면 될 것 같다"고 답했다.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