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박지원, 이언주 삭발에 남긴 댓글 “머리는 자라고 굶어 죽은 사람 없어요”
2019. 09. 17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9.2℃

도쿄 22.8℃

베이징 16.3℃

자카르타 25℃

박지원, 이언주 삭발에 남긴 댓글 “머리는 자라고 굶어 죽은 사람 없어요”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1. 07:41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박지원 의원이 이언주의 삭발에 대해 비판했다./연합, 박지원 SNS

박지원 의원이 이언주 의원의 삭발에 대해 비판했다.


박 의원은 10일 노영희 변호사가 공유한 이 의원의 삭발식 일정에 댓글을 남겼다.


박 의원은 “국회의원이 하지 말아야 할 3대 쇼, 1. 의원직 사퇴 2. 삭발 3. 단식”이라며 “왜? 사퇴한 의원 없고 머리는 자라고 굶어 죽은 사람 없어요”라고 밝혔다.


앞서 이 의원은 이날 국회 본관 앞에서 삭발을 단행했다.

그는 조국 법무부 장관의 임명 철회를 촉구하며 “국민의 분노가 솟구치는데 할 수 있는 게 없다”며 “저항 정신을 표현하려는 절박한 마음에 삭발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