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국민체육진흥공단, 소년원생 대상 ‘스포츠 스타 체육교실’ 개최

국민체육진흥공단, 소년원생 대상 ‘스포츠 스타 체육교실’ 개최

김성환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1. 10:56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기타
성우제 서울소년원장(왼쪽)과 김성택 국민체육진흥공단 기금사업본부장이 스포츠스타와 함께하는 체육교실 용품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국민체육진흥공단 제공
국민체육진흥공단이 추석을 맞아 전국 11개 소년원에 스포츠 스타의 운동 강습과 2200만원 상당의 체육용품을 지원했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은 지난 9일 법무부 고봉중고교(서울소년원)에서 스포츠스타와 함께하는 체육교실 용품 전달식을 개최하고 ‘국민체력100’ 출장 체력측정 및 체력증진교실을 시행했다. 2019 스포츠 스타 체육교실 소년보호기관 지원계획의 일환으로 추진된 이번 행사에는 공단 김성택 기금사업본부장과 성우제 서울소년원장 및 관계자 20여명이 참석했다.

이날 국민체육진흥공단은 소년원생들을 대상으로 2014년 제17회 인천 아시안게임 단체전 배드민턴 금메달리스트 김기정 선수(삼성전기 소속)의 일일 배드민턴 특강을 병행했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은 고봉중고교를 시작으로 연말까지 전국 11개 소년원에 시설당 200만원 상당의 희망 체육용품과 국민체력100 측정을 지원하고 봅슬레이스켈레톤의 윤성빈, 서영우, 양궁의 구본찬, 김종호, 이승윤, 농구의 김동우, 한준혁 등 스포츠스타들이 진행하는 체육교실을 운영할 예정이다.

김성택 국민체육진흥공단 기금사업본부장은“현장에서 뛰었던 전문 체육인의 운동 노하우와 체육 용품이 소년원생들에게 많은 도움이 되길 바라며, 과학적 체력측정 및 맞춤형 운동처방 서비스인 국민체력100도 지속적으로 지원할 것”이라고 말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