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농어촌公경기본부, 추석맞이 어려운 이웃돕기 앞장

농어촌公경기본부, 추석맞이 어려운 이웃돕기 앞장

김주홍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1. 16:29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위문금
한기진 한국농어촌공사 경기지역본부장(오른쪽 세 번째)이 10 수원시 송죽동에 위치한 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찾아 위문품을 전달하고 있다. /제공=경기지역본부
수원 김주홍 기자 = 한국농어촌공사 경기지역본부는 지난 10일 수원시 다문화가족지원센터를 찾아 위문품을 전달하고 관계자들과 대화의 시간을 가졌다고 11일 밝혔다.

경기지역본부는 나눔 문화 확산과 더불어 함께하는 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해 매년 추석 명절에 지역 소외계층 등 어려운 이웃을 찾아 지원하는 활동을 꾸준히 실시해 오고 있다.

앞서 경기본부 직원들은 추석을 앞두고 농촌 독거노인을 대상으로 한 ‘행복한 진짓상 차려드리기’ 봉사활동과 병행해 농촌 어르신들께 음식과 과일을 제공하고 말벗이 돼드리는 시간을 가지기도 했다.

한기진 본부장은 “명절을 맞아 어려운 이웃을 돌아보는 기회를 갖는 것도 보람있는 일이지만 일회성 행사에 그치지 않고 농어촌과 지역사회 소외계층에게 지속적으로 도움을 줄 수 있는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