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추석연휴 차량 무상점검 서비스 받으세요”
2020. 02. 24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0.2℃

도쿄 7℃

베이징 3.6℃

자카르타 28.6℃

“추석연휴 차량 무상점검 서비스 받으세요”

오경희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2. 06:0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손해보험사들이 추석 연휴 장거리 주행에 대비해 차량을 무상 점검해 준다.

12일 손보업계에 따르면 삼성·현대·DB·KB·한화·메리츠·흥국·더케이·MG 등 9개 손보사는 오일류 보충·점검, 타이어 공기압 체크 등 장거리 주행 전 ‘차량 무상 점검 서비스’를 제공한다.

제3자(형제·자매 포함)가 자신의 차를 운전하거나, 본인이 다른 사람의 차를 운전할 경우에도 관련 특약에 가입해야 사고 시 유용하다.

다른 사람이 자신의 차량을 운전할 때는 ‘단기(임시)운전자 확대 특약’, 내가 다른 사람의 차를 운전할 때는 ‘다른 자동차 운전 담보특약’에 가입하면 된다. 특약은 출발 전날까지(자정) 가입해야 보상받을 수 있다.

배터리 방전이나 타이어 펑크 등 예상치 못한 차량 고장이 발생하면 ‘긴급출동 서비스’를 이용하면 된다. 긴급견인, 비상급유, 배터리 충전, 타이어 수리 등이 가능하다.

렌터카를 이용 시 ‘렌터카 손해 담보 특약’에 가입하면 저렴한 비용으로 수리비를 보상받을 수 있다. 무보험차 사고는 ‘정부보장 사업제도’를 활용하면 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