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100유로, 김구라 떠나는 윤종신에 선물…한화 약 13만원

100유로, 김구라 떠나는 윤종신에 선물…한화 약 13만원

서현정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2. 01:15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 방송 일부. /방송화면 캡처
방송인 김구라가 가수 겸 작곡가 윤종신에게 100유로를 선물해 눈길을 끌고 있다.

지난 11일 MBC 예능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는 잠시 방송 활동을 중단하고 해외로 떠나는 윤종신을 위해 출연진이 선물을 주는 모습이 그려졌다.

방송에서 김구라는 윤종신에게 페도라, 하와이안 셔츠, 책 등을 선물했다.

특히 선물한 책은 김구라가 지인으로 부터 받은 것으로, 안에는 심지어 편지글로 적혀있어 웃음을 자아냈다.

그러나 책 안에는 100유로 지폐가 끼워져 있었다. 김구라는 윤종신에게 "밥이나 한 끼 사 먹어라"고 말했다.

한편 100유로는 한화로 약 13만1400원 정도에 준한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