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라디오스타’ 하차 윤종신 “떠나기 전 엄마가 걱정이다” 뭉클한 사진 공개

‘라디오스타’ 하차 윤종신 “떠나기 전 엄마가 걱정이다” 뭉클한 사진 공개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2. 07:34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MBC '라디오스타'에서 가수 윤종신이 하차한 가운데 그가 '이방인 프로젝트'를 위해 떠나기 전 어머니를 걱정했다./윤종신 SNS
MBC '라디오스타'에서 가수 윤종신이 하차한 가운데 그가 '이방인 프로젝트'를 위해 떠나기 전 어머니를 걱정했다.

최근 윤종신은 인스타그램에 "엄마가 걱정이다 떠나기 전"이라는 글과 모친의 손 사진을 공개했다.


주름이 가득한 사진과 함께 윤종신은 해외로 떠나기 전 모친의 건강을 걱정했다.


또한 이후 윤종신은 병원에서 모친과 함께있는 모습이 담긴 사진을 공개하기도 했다.


이에 장성규는 "어머님 감사합니다"라고 댓글을 남겼으며 방송인 홍석천 등 동료 연예인들도 응원의 메시지를 남겼다.


한편 윤종신은 11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 마지막 소감을 전하며 하차했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