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경찰, 장제원 아들 ‘운전자 바꿔치기’ 의혹 관련 휴대전화 분석
2020. 04. 10 (금)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4℃

도쿄 16.4℃

베이징 9.4℃

자카르타 27.2℃

경찰, 장제원 아들 ‘운전자 바꿔치기’ 의혹 관련 휴대전화 분석

김현구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2. 17:4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장제원 자유한국당 의원의 아들 장용준씨(19)의 음주운전 후 운전자 바꿔치기 의혹을 수사 중인 경찰이 사고 관련자들의 휴대전화를 압수한 것으로 파악됐다.

12일 경찰에 따르면 장씨와 그 대신 운전을 했다고 주장한 A씨(27) 등 3명의 압수수색 영장을 집행해 휴대전화를 확보했다.

경찰은 휴대전화 내역 등을 분석해 1차 소환조사 당시 확보한 진술 내용, 증거 자료와 대조 및 분석할 예정이다.

장씨는 지난 7일 오전 2시 40분께 서울 마포구의 한 도로에서 음주 상태로 차를 몰다가 오토바이와 충돌했다.

당시 경찰이 측정한 그의 혈중 알코올 농도는 0.08% 이상으로 면허 취소에 해당하는 수준이었던 것으로 알려졌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