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직관’ 베컴도 극찬한 손흥민의 골 “내가 뛸 수 있다면 참 좋을 텐데”
2019. 10. 14 (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23.8℃

도쿄 16.5℃

베이징 12.2℃

자카르타 32.4℃

‘직관’ 베컴도 극찬한 손흥민의 골 “내가 뛸 수 있다면 참 좋을 텐데”

박세영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5. 07:33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손흥민은 14일(한국시간)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19~20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5라운드 홈 경기에 선발 출전했다./AP=연합
  데이비드 베컴이 토트넘 손흥민의 골을 '직관'했다.

손흥민은 14일(한국시간)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크리스탈 팰리스와 2019~20 시즌 잉글리시 프리미어리그 5라운드 홈 경기에 선발 출전했다.

이날 손흥민은 전반전에서 4골에 모두 관여하며 맹활약을 펼쳐 축구팬들의 환호를 자아냈다.

이날 데이비드 베컴은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을 찾아 경기를 직접 관전했다. 

경기 후 AFP와 이브닝 익스프레스 등은 "베컴이 관중석에서 손흥민이 두 차례 골 네트를 흔드는 것과 오리에가 자책골을 유도하는 모습 및 라멜라가 쐐기골을 넣는 모습을 지켜봤다"고 밝혔다.

베컴은 경기 후 포체티노 토트넘 감독을 만나 "이 팀(토트넘)과 이곳(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지금도 내가 뛸 수 있다면 참 좋을 텐데"라면서 "왜냐하면 이 경기장은 굉장하기 때문"이라고 극찬한 것으로 전해졌다.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