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아시아투데이 로고
[친절한 프리뷰] ‘위대한 쇼’ 송승헌vs강성진, 의미심장한 맞대면
2019. 10. 22 (화)
  1. 춘천
  2. 강릉
  3. 서울
  4. 인천
  5. 충주
  6. 대전
  7. 대구
  8. 전주
  9. 울산
  10. 광주
  11. 부산
  12. 제주

뉴델리 18.8℃

도쿄 14.4℃

베이징 9.6℃

자카르타 28℃

[친절한 프리뷰] ‘위대한 쇼’ 송승헌vs강성진, 의미심장한 맞대면

김영진 기자 | 기사승인 2019. 09. 17. 21:20
  • 페이스북 공유하기
  • 트위터 공유하기
  • 카카오스토리 공유하기
  • 카카오톡 링크
  • 주소복사
  • 기사듣기실행 기사듣기중지
  • 글자사이즈
  • 기사프린트
위대한 쇼

 '위대한 쇼' 송승헌과 강성진이 대면한다.


17일 방송될 tvN 월화드라마 '위대한 쇼'에서는 위대한(송승헌)이 한동남(강성진)과 마주한 모습이 그려진다.


앞서 위대한이 한다정(노정의)의 엄마 되기를 인정하는 부성애로 또 한 번 국민들의 마음을 얻는데 성공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특히 위대한은 10대 딸의 임신으로, 한다정은 고등학생 신분의 엄마가 됐다는 이유로 피할 수 없는 선택의 무게를 견뎌야 했다. 그런 가운데 연락 두절됐던 한다정의 양부이자 삼남매의 친부 한동남이 위대한 가족을 찾아오는 쇼킹한 엔딩이 그려져 새로운 파란을 예고한 상황. 


이와 관련 '위대한 쇼' 측이 공개한 스틸에는 송승헌-강성진이 의미심장한 표정으로 정면 맞대면한 모습이 담겨 긴장감을 최고조로 끌어올린다. 송승헌은 더 이상 참을 수 없다는 듯 이글거리는 눈빛으로 분노를 드러내고 있고, 강성진은 시한폭탄을 터트릴 것 같은 비릿한 미소를 입가에 흘리고 있다. 송승헌-강성진의 극과 극 표정은 두 사람 사이에 흐르게 될 깊은 갈등과 향후 펼쳐질 폭풍전야를 엿보게 한다. 살얼음판을 걷는 듯 전율이 흐르는 긴장감을 선사하고 있는 송승헌-강성진의 맞대면이 앞으로 어떤 파장을 만들지 궁금증을 유발한다.


송승헌-강성진은 두 남자의 강렬한 대립이 담긴 본 촬영에서 눈빛, 표정, 복잡다단한 감정선까지 완벽하게 소화하며 단숨에 일촉즉발 분위기를 자아냈다. 특히 존재감만으로 든든한 베테랑 배우들답게 '척하면 척' 완벽하게 맞아 떨어지는 호흡을 과시했다고 전해져 '위대한 쇼' 8회 방송에 대한 기대를 수직 상승시킨다.


'위대한 쇼' 제작진은 "삼남매의 친부 강성진의 본격적인 등판과 함께 거침없이 휘몰아치는 토네이도 전개가 시청자들의 시선을 단숨에 사로잡을 것"이라며 "사남매를 두고 펼쳐질 두 사람의 날 선 대립이 안방극장에 숨막히는 긴장감을 불어넣을 예정이다. 위기에 맞선 송승헌의 행보를 본 방송으로 지켜봐달라"고 전했다.


17일 오후 9시 30분 방송.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댓글
기사 의견쓰기